sub_thinnavi


공지 및 이벤트

상단메뉴

상단배너


CBS 메뉴



방송시간
매일 07:00-09:00
제작진
제작:문효선
진행:김용신
작가:노경아

  > 라디오 > 김용신의 그대와 여는 아침
사연과 신청곡
당신의 아침풍경을 전해주세요!
일상의 소중한 느낌들과 듣고 싶은 팝음악도 신청해주시고요
사연 보내주신 분들께는 추첨을 통해 선물도 아낌없이 쏩니다^^
 

게시판 운영지침

CBS 답변 추천 인쇄 이메일 글쓰기 목록 
 [제목] : 과거 / 현 재
번 호 48833 글쓴이 이재호(leejhmy) 날 짜 2010-10-06 오전 5:59:55
조 회 415 추 천 1 첨 부  



PAST

과거


Well now let me tell you about the past

제 과거를 이야기할까요?
Past is filled with silent joys and broken toys

나의 과거는 조용한 즐거움과 망가진 장난감들로 가득하죠

Laughing girls and teasing boys

웃고 있는 소녀들과 장난치는 소년들~

Was I ever in love?

내가 사랑에 빠졌던걸까요??

I called it love

네~ 나는 그것을 사랑이라고 말하죠..

I mean it felt like love

내 말은 사랑 같았다는 거죠

There were moments when..

그런일이 또 있을 수 있을까...

. Well there were moments when...

아~ 또 그럴 수 있을까나??

PRESENT

현재

Go out with you?

데이트 하자고요?

Why not?

좋아요

Do I like to dance?

춤을 추겠느냐구요?

Of course

물론이죠^^

Take a walk along the beach tonight?

밤에 해변을 산책하자구요?

I'd love to

네 그러고 싶어요..

But don't try to touch me

그러나 내 몸에 손대진 마세요..

Don't try to touch me

손대진 말아요..

'Cos that will never happen again

왜냐면..다시는 그럴 수 없을테니까요..

Shall we dance?

우리 춤춰요?

FUTURE

미래

Tomorrow?

내일이요?

Well tomorrow is a long way off

글쎄요..내일은 너무 멀리 떨어져있네요..

Maybe some day I'll hold somebody's hand

아마도 언젠가는 누군가의 손을 잡겟죠..

Maybe somewhere someone will understand

아마두 어데선가 누군가의 이해를 얻고..

You know I used to sing A Tisket A Tasket

당신 알잔아요 내가 A tisket A Tasket을 즐겨부른다는 걸..

A green and yellow basket

초록과 노랑 바구니를..

I'm all packed up and I'm on my way

나는 짐을 꾸리고 나의 길을 가겟죠

And I'm going to fall in love

그리고 사랑에 빠지겠죠..

But at the moment it doesn't look good

그러나 지금은 그러고 싶지 않아..

At the moment it will never happen again

그런 순간은 결코 오지 않을거야..

I don't think it will ever happen again

그런 일은 다신 없을 것 같아요.....






김선근(angelcream41)
과거.현재.미래 정말 알수없는 인생이죠^^ 이곡 신청하려했는데 잘듣습니다^^ 2010/10/06
박혜경(rmskf07)
늘 곡에대한의미를 알게해주셔서 감사합니다..좋은하루열어가세요^^ 2010/10/06
김영순(glo4024)
재호님~~~굿 모닝!!~~입니다~~ 2010/10/06
김형문(k9753)
가사 내용도 좋읍니다^^ 2010/10/06
성 연숙(monaco)
재호님!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2010/10/06
황태현(bluemoon7667)
앨범제목이 의미있네요...샹그릴라...과연 가본 사람이 있을까요??우리들 마음속에 있는건 아닐까요??^^;; 좋은 음악 잘 들었습니다 (__) 2010/10/06
웃음 난감 윙크 화남 부끄러움 메롱 미소 삐짐 울음 우울
댓 글 :
로그인
이전글 "담쟁이"
다음글 오늘의 신청곡 입니다**^^**
답변 추천 인쇄 이메일 글쓰기 목록 
 
 

내가찾는 라디오
방송 이벤트 & 공지

CBS 광고섹션


CBS 배너

CBS 관련 사이트

  • CBS book